디지털타임스

 


예결원 KSD나눔재단, 취약계층 자립 지원사업 발굴 나선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예결원 KSD나눔재단, 취약계층 자립 지원사업 발굴 나선다
한국예탁결제원 KSD나눔재단은 취약계층 대상 자립지원 사업 공모를 통해 선정한 5개 사업을 지원한다고 27일 밝혔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사업 운영기관으로 선임해 취약계층 자립기반 강화 및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맞춤형 사업을 발굴한다.

이번 공모에서는 발달장애인 지원사업과 외국인 이주노동자 지원사업 각 1개씩과 신중년 지원 사업 3개를 선정했다.

KSD나눔재단은 선정된 지원 사업에 각각 5000만원씩을 후원해 1년간 사업을 실시할 계획이다. 사업성과가 우수할 경우 성과평가를 통해 최대 3년간 지원한다.


이순호 KSD 나눔재단 이사장은 "앞으로도 취약계층을 위한 다양한 지원방안을 모색하고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KSD나눔재단은 2019년부터 마음이음 공모사업을 이어오고 있다. 그간 총 14개 사업에 대해 총 9억7000만원을 지원했다.

김남석기자 kns@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