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현대제철, ESG로 `지속성장 가능한 철강사` 정체성 구축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현대제철이 '지속성장 가능한 친환경 철강사'라는 기업 정체성 구축을 위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현대제철은 올해 1월말 발달장애 아동에게 주문 제작한 장애 아동용 맞춤형 보조기기를 전달했다고 27일 밝혔다. 이 보조기기는 작년 걸음기부 캠페인을 통해 1억원의 기금을 모아 제작한 것이라고 현대제철은 설명했다.

앞서 현대제철은 작년 창립 70주년을 기념해 '70cm의 기적, 문샷 챌린지(Moonshot Challenge)' 걸음기부 캠페인을 진행했다. 현대제철은 많은 임직원과 고객 참여로 목표걸음인 5억보를 초과한 5억2600만보를 달성했다.

걸음기부 캠페인의 목표달성 기금 1억원은 푸르메재단에 기부 됐다. 푸르메재단은 전국의 발달장애아동 가정의 신청을 받아 공정한 심사를 거친 뒤 최종 37명의 장애아동에게 맞춤형 보조기기를 선물하게 됐다.

이번 사업을 주관한 푸르메재단 관계자는 "중증의 발달장애를 가진 장애인은 유아기부터 성인이 될 때까지 성장단계에 맞는 이동용 보조기기를 필요로 하나, 맞춤형 특수 보조기기 특성상 고가인 경우가 많아 장애아동 가정에 큰 부담이 되고 있다"며 "현대제철의 후원으로 중증 발달장애아동 가정에 이동의 자유를 선물할 수 있게 돼 감사하다"고 말했다.


기증식에 참여한 현대제철 관계자는 "자유롭게 걷고 뛸 수 있는 일상을 누리기 어려운 장애아동 가정에 이동의 자유를 선물하는 이번 사업이 걸음기부의 취지에 부합한다고 판단해 이번 사업을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장애인의 일상을 변화시키기 위한 다양한 프로젝트를 진행 하겠다"고 전했다.
앞서 현대제철은 2022년 임직원 걸음기부 캠페인 '걸음More 마음More'로 마련한 목표달성 기금 5000만원을 기부했고, 임직원의 성금 9000만원을 활용한 장애인 '소셜 믹스'(Social Mix) 사회공헌인 '누구나 벤치'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등 장애인 관련 복지사업을 꾸준히 추진하고 있다.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현대제철, ESG로 `지속성장 가능한 철강사` 정체성 구축
현대제철 관계자들이 인천광역시 보조기기센터에서 맞춤형 보조기구를 전달하고 있다. 현대제철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