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현대리바트, 서울시와 주거 취약 계층 돕는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현대리바트는 서울특별시, 한국해비타트와 '주거취약계층 주거환경개선 민관협력사업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서울시 본청에서 열린 이번 협약식에는 권태진 현대리바트 영업본부장 전무와 유창수 서울시 행정2부시장, 이용철 한국해비타트 본부장 등 주요 관계자가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서울시는 반지하 실태조사 등을 바탕으로 지원대상 추천·행정적 지원을, 현대리바트는 지원 사업을 위한 인테리어 자재·시공 후원을, 한국해비타트는 지원 사업 관련 행정절차 등 제반사항 주관을 담당한다.

현대리바트는 이번 지원 사업을 통해 반지하 주택에 거주하는 주거취약계층 30여 가구를 대상으로 욕실, 주방 인테리어 시공·자재 공급 등을 적극 진행할 예정이다.


현대리바트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지속 가능한 민관 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주거 약자를 위한 진정성 있는 주거 안전망 구축에 기여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당사가 보유한 토탈 인테리어 역량을 기반으로 사회 전반의 주거 문제 해결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현기자 ishsy@dt.co.kr

현대리바트, 서울시와 주거 취약 계층 돕는다
27일 서울시 본청에서 열린 협약식에서 권태진(왼쪽) 현대리바트 영업본부장 전무와 유창수(가운데) 서울시 행정2부시장, 이용철(오른쪽) 한국해비타트 본부장(사진 오른쪽)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현대리바트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