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CJ프레시웨이, 호반호텔앤리조트와 레저시설 맞춤형 메뉴 개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CJ프레시웨이는 지난 22일 호반호텔리조트와 식음료 분야 정보 교류·품질 개발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6일 밝혔다.

호반호텔앤리조트는 포레스트 리솜, 아일랜드 리솜 등 웰니스테마형 리조트를 운영하는 호반그룹의 레저 계열사로, 업무협약식에는 이정호 호반호텔앤리조트 대표이사, 송원영 R&D 팀장, 강연중 CJ프레시웨이 FD사업본부장, 배도수 급식사업담당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레저시설 이용객을 위한 메뉴 공동 개발을 추진한다. 또 호반호텔앤리조트 전용 메뉴 개발과 F&B 서비스의 질 향상을 위해 상호 협력한다는 방침이다. 호반호텔앤리조트는 판매채널를 확보하고, CJ프레시웨이는 상품 소싱과 메뉴 기획을 담당한다.

CJ프레시웨이는 2021년부터 호반호텔앤리조트의 리조트, 골프장 등 다양한 사업장에 6000여 종의 식자재를 공급해 왔으며, 그동안 축적한 상품·메뉴 데이터와 R&D 센터, 센트럴키친(중앙 집중식 조리시설) 등 제조 인프라를 적극 활용할 방침이다.


CJ프레시웨이 관계자는 "호반호텔앤리조트와 상호 신뢰를 기반으로 상품, 유통, 마케팅 등 다양한 분야에서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식자재 유통업계 선도기업으로서 보유한 역량을 최대한 발휘해 고객사와 최종 소비자까지 모두 만족할 수 있는 결과물을 내놓겠다"고 말했다.
이상현기자 ishsy@dt.co.kr

CJ프레시웨이, 호반호텔앤리조트와 레저시설 맞춤형 메뉴 개발
지난 22일 서울 서초구 호반그룹 본사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식에서 강연중(오른쪽에서 다섯 번째) CJ프레시웨이 FD사업본부장, 배도수(오른쪽에서 네번째) 급식사업담당, 이정호(왼쪽에서 네번째) 호반호텔앤리조트 대표이사, 송원영(왼쪽에서 두번째) R&D 팀장 등 주요 관계자가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 CJ프레시웨이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