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스타벅스 첫 대학생 서포터즈 `스타터즈` 출범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스타벅스 코리아는 지난 20일 서울 중구 스타벅스 지원센터에서 40명의 대학생들로 구성된 'STARTERS(스타터즈)' 발대식을 가졌다고 22일 밝혔다.

스타터즈는 스타벅스의 대학생 서포터즈를 지칭하는 명칭으로, 스타벅스와 서포터의 합성어이면서도 새로운 출발이라는 의미를 담았다.

이들은 향후 스타벅스의 신제품 품평회 및 상품기획 등에 참여하며 다양한 Z세대(1990년대 중반에서 2000년대 초반에 걸쳐 태어난 젊은 세대를 이르는 말)의 의견을 스타벅스에 전달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지난 1월부터 국내외 대학교 재·휴학생을 대상으로 스타터즈 모집을 진행한 결과 총 2800여명의 대학생들이 참가 신청을 하면서 70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중 콘텐츠 기획력, 추진력, 스타벅스 브랜드에 대한 이해도·관심도, 대외활동·성과 등의 여러 단계의 심사를 통해 40인의 스타터즈 1기가 최종 선발됐다.

스타터즈는 오는 7월까지 약 6개월간 스타벅스가 제안하는 팀 프로젝트 활동, 신제품·신사업 의견 제안, SNS 콘텐츠 제작·홍보, 정기 모임을 통한 활동 리뷰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스타벅스는 스타터즈 활동 지원을 위해 매일 1잔의 무료 음료와 소정의 월별 활동비를 지급하며, 우수 활동을 진행한 서포터에게는 시애틀 커피 탐방 기회도 제공할 계획이다.


손정현 스타벅스 대표는 "반짝이는 아이디어로 치열한 경쟁률을 뚫고 선발된 스타터즈에게 축하의 인사를 드리며 앞으로 많은 활약을 기대한다"며 "이번 대학생 스타터즈 활동으로 젊은 세대들과 스타벅스 브랜드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주고받으며, 이를 통해 모두에게 의미 있는 성장이 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상현기자 ishsy@dt.co.kr



스타벅스 첫 대학생 서포터즈 `스타터즈` 출범
지난 20일 서울 중구 스타벅스 지원센터에서 스타벅스 대학생 서포터즈들이 발대식 진행 이후 손정현(뒷줄 가운데) 대표이사와 함께 단체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스타벅스 코리아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