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눈길에 미끄러진 차 막으려다 참변…30대男 `허망한 죽음`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눈길에 미끄러진 차 막으려다 참변…30대男 `허망한 죽음`
119 [연합뉴스]

오르막길에서 눈길에 미끄러지는 차를 몸으로 막으려다 30대 남성이 차량 사이에 끼어 사망했다.

22일 뉴시스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5분께 서울 금천구의 한 주택가 오르막길에서 차량 사이에 한 남성이 끼어있다는 신고가 들어왔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과 소방은 차량 사이에 낀 A씨를 발견했다. 그는 신고 20여분 만인 오전 4시27분께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끝내 숨졌다.

경찰은 숨진 남성이 운전하던 중 도로가 미끄러워 차에서 내려 상황을 살피다가 본인의 차량과 정차돼 있던 차량 사이에 끼어 숨진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블랙박스 등을 확보해 정확한 사고 원인 등을 파악할 방침이다.

김성준기자 illust76@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