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성신여대 연구산학협력단-영월산업진흥원-㈜교림소프트, IT 및 DT 분야 인재 발굴 맞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성신여대 연구산학협력단-영월산업진흥원-㈜교림소프트, IT 및 DT 분야 인재 발굴 맞손
성신여대 전용필(가운데) 연구산학협력단장과 엄광열(오른쪽) 영월산업진흥원장. 김명희(왼쪽) ㈜교림소프트 대표이사가 3자 업무협약을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성신여자대학교 연구산학협력단은 지난 13일 돈암동 수정캠퍼스에서 정보기술(IT), 디지털전환(DT) 분야 인력양성을 위해 영월산업진흥원(원장 엄광열)과 국내 IT융합기술 기업 ㈜교림소프트(대표이사 김명희) 간 3자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성신여대 이성근 총장, 전용필 연구산학협력단장과 엄광열 영월산업진흥원장, 김명희 ㈜교림소프트 대표이사를 비롯한 세 기관의 주요 관계자가 참석했다.

세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연구협력 및 기술정보 교류 △지역 발전을 위한 인력 양성 및 일자리 창출 △기타 상호 발전을 위한 협력 등에 관해 적극적인 교류와 상호 협력을 추진할 계획이다.

성신여대 연구산학협력단은 인공지능 및 빅데이터 수집과 분석에 관한 각종 연구 프로젝트에 참여해 산학 협력 확대에 매진하고 있다. 특히 국내외 디지털 전문 기업과 다양한 분야의 MOU 체결을 통해 융합적 연구, 인재개발에 지속해서 집중하고 있다.


전용필 성신여대 연구산학협력단장은 "IT, DT 분야로 진출하고자 열심히 개인 역량을 쌓아가는 학생들이 많다"며 "디지털 인재 확보가 매우 중요한 오늘날, 대학과 재단, 기업이 보유하고 있는 다양한 인프라와 정보를 교류해 미래 인재 양성에 전력을 다하고, 학생들이 원하는 진로를 실현하는 과정에서 더 많은 기회가 주어질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영월산업진흥원은 2009년 미래 성장산업 육성을 통한 지역 경제 활성화를 목표로 강원도 영월에 설립된 재단으로 이번 3자 협약을 통해 지역 일자리 창출 및 확대에 기여할 예정이다. 국내 DX 전문 기업 ㈜교림소프트는 지난해 7월 성신여대 연구산학협력단과 인재양성을 위한 MOU 체결을 한 차례 진행한 데 이어, 올해에는 성신여대 연구산학협력단, 영월산업진흥원과 함께 3자 협약을 체결해 보다 확장된 인재 발굴에 나선다.

연소연기자 dtyso@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