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기업은행 "거래 중기 89곳, CES 2024 혁신상"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IBK기업은행은 89개 거래 중소기업이 지난달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CES 2024'에서 최고 혁신상 7개를 포함해 총 106개의 혁신상을 수상했다고 13일 밝혔다.

CES 혁신상은 주최사인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가 선정한 심사위원 112명이 전 세계 혁신 기술 제품을 평가해 기술성, 디자인, 혁신성이 우수한 제품이나 서비스에 수여하는 상이다. 이 상은 국제적으로 공신력이 높아 제품의 기술성을 입증하는 지표가 된다.

CES 혁신상을 수상한 중소기업 가운데 기업은행이 직접 투자하거나 'IBK창공'을 통해 육성한 기업은 총 20개사다. 이 중 마이크로시스템, 브이터치, 알고케어, 세이프웨어, 와따, 지에스에프시스템 등 6개 기업이 연속 수상 기록을 세웠다. 해당 기업들은 차별화된 기술 역량과 플랫폼 운영 능력으로 보다 빠른 제품 상용화에 성공해 매출을 성장시켰다.

김성태 기업은행장은 "앞으로도 신기술 트렌드를 반영해 유망 벤처·스타트업을 적극 발굴하고, 모험자본 공급 확대 및 후속 액셀러레이팅 지원을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기업은행의 창업지원 플랫폼 IBK창공은 2017년에 시작돼 2023년까지 707개의 스타트업을 육성하는 등 혁신창업기업의 성장 전과정을 지원하고 있다.
이미선기자 already@dt.co.kr

기업은행 "거래 중기 89곳, CES 2024 혁신상"
기업은행 전경. <기업은행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