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신영증권, APEX프라이빗클럽 해운대 오픈…"부·울·경 지역 WM 비즈니스 강화"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신영증권, APEX프라이빗클럽 해운대 오픈…"부·울·경 지역 WM 비즈니스 강화"
신영증권 제공.

신영증권은 APEX프라이빗클럽 해운대를 이전 오픈하고, 부울경(부산·울산·경남) 지역 자산관리(WM)비즈니스 강화에 속도를 낸다고 13일 밝혔다.

APEX프라이빗클럽은 고액자산가(HNW·High Net Worth) 고객에게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전문 인력과 공간, 제반 콘텐츠를 갖춘 신영증권의 프리미엄 자산관리센터다.

신영증권 APEX프라이빗클럽은 지난 2022년 청담에 1호점을 오픈한 이후 자산보호, 자산증식, 자산의 세대이전과 관련해 고객 컨설팅을 진행해 왔다.

이러한 경험과 노하우를 담아 지난해 명동에 2호점을, 이후 부산에 3호점을 열게 됐다는 게 신영증권 측 설명이다.

APEX프라이빗클럽 해운대는 부산에서 20년 가까이 고액 자산가그룹 관리를 담당해온 서영숙 이사가 센터장을 맡는다. 서 센터장은 신영증권에서도 신뢰 고객층이 두터운 베테랑 프라이빗뱅커(PB)로 꼽힌다.

APEX프라이빗클럽 해운대에서는 다양한 차별화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우선 본사의 전문가 그룹(포트폴리오,세무,부동산,헤리티지 등)이 전담하는 대표 서비스인 'APEX프라이빗클럽 서비스'를 통해 고객 맞춤형 솔루션을 찾고 사후 관리까지 통합적으로 제공한다.

클럽딜 투자와 종합 투자은행(IB)지원 서비스도 제공한다. 다른 프라이빗클럽은 물론 상품 공급 부서와의 협력을 통해 투자 트렌드를 공유하고 클럽딜을 함께 추진한다.

또한 기업 소유가 많은 지역 자산가들의 특성을 고려해 기업공개(IPO), 자금조달, 자산유동화, 가업승계 등 전문적인 프라이빗투자금융(PIB) 서비스를 연결할 계획이다.

한편 APEX프라이빗클럽 해운대는 영업점 중앙에 미디어월을 설치하고 라운지를 다양한 문화 이벤트를 소화할 수 있는 공간으로 꾸몄다. 클럽이 위치한 그랜드조선 부산과의 문화 협업도 진행할 계획이다.

서 센터장은 "APEX프라이빗클럽 해운대는 프라이빗하고 감각적인 공간에서 차별화된 서비스를 바탕으로 고객의 목표를 이뤄줄 수 있는 맞춤형 전략과 솔루션을 구현할 것"이라며 "글로벌 자산 배분 투자전략 서비스,자산승계 서비스 제공 등을 통해 부울경 지역 내 거점 금융센터로 손꼽힐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신하연기자 summer@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