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개혁신당 첫 최고위 회의…이준석 "통합 과정서 우려 느낀 지지자께 죄송"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정치개혁, 윤석열과 이재명의 의미 없는 경쟁 종말"
개혁신당 첫 최고위 회의…이준석 "통합 과정서 우려 느낀 지지자께 죄송"
이준석 개혁신당 공동대표. 연합뉴스

이준석 개혁신당 공동대표는 13일 "통합 과정에서 소통 절차의 미흡함으로 소외감을 느끼시고 우려를 하게 되신 당원과 지지자께 죄송하다는 사과와 더 잘하겠다는 다짐을 드린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개혁신당의 첫 최고위원회의에서 "우리 당이 더 많은 동지와 더 강한 힘으로 개혁의 길로 나아가게 된 것에 많은 기대를 하게 된다"고 이같이 밝혔다.

그는 "당의 가치와 지향은 당명에서 잘 드러난다. 정치개혁과 사회개혁의 양갈래 측면에서 성과를 내야 한다"며 "국민이 바라는 가장 적극적인 개혁은 지난 몇 년간 지속된 윤석열 대통령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의미 없는 경쟁의 종말"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기존 개혁신당의 문제의식과 해법을 공유하고 새로운미래, 원칙과상식, 새로운선택에서 새롭게 합류한 구성원들의 문제의식과 해법을 잘 엮어내겠다"고 다짐했다.
안소현기자 ashright@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