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KCL, AMS 도입… 바이오매스 함량 측정 서비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KCL(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이 가속질량분석기(AMS)를 도입해 바이오매스 함량 측정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13일 밝혔다.

KCL은 산업통상자원부와 인천광역시의 지원으로 '플라스틱 대체물질 소재부품장비산업 지원센터 구축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이 사업의 일환으로 약 28억6000만원 상당의 가속질량분석기를 국내 시험기관 중 2번째로 구축했다.

바이오매스 함량 측정 시험은 가속질량분석기를 이용해 방사성 동위원소(14C)를 정량적으로 측정하는 시험이다. KCL은 바이오기반 원료 및 제품의 바이오매스 함량에 대한 시험분석(ASTM D 6866, EN16640) 서비스를 제공하고, 상반기 중 아시아 최초로 TUV AUSTRIA OK biobased 인증 시험기관으로 지정받아 국내에서 해외인증 취득이 가능하도록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조영태 KCL 원장은 "지난 해 아시아 최초로 독일 딘 써트코(DIN CERTCO) 및 미국 BPI 생분해 인증 시험기관으로 지정받아 기업의 해외인증 취득을 지원하고 있다"며 "바이오기반 탄소 함량분석 시스템 구축을 통해 화이트바이오 산업 육성과 국내 플라스틱 기업의 경쟁력 강화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최상현기자 hyun@dt.co.kr
KCL, AMS 도입… 바이오매스 함량 측정 서비스
KCL(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이 도입한 가속질량분석기. [KCL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