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속보] 검찰, `임금체불 혐의` 박영유 대유위니아 회장 소환 조사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속보] 검찰, `임금체불 혐의` 박영유 대유위니아 회장 소환 조사
검찰 [연합뉴스]

수원지검 성남지청 형사1부(허훈 부장검사)는 13일 300억원대 임금체불 혐의로 박영유 대유위니아 그룹 회장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박 회장은 2022년 5월 초부터 2023년 8월까지 근로자 393명에 대한 임금과 퇴직금 약 302억원을 체불한 혐의(근로기준법 위반 등)를 받는다.

앞서 검찰은 박현철 위니아전자 대표이사를 같은 혐의로 구속기소 한 뒤 압수수색 등을 거쳐 수사를 확대해왔다.

김대성기자 kdsung@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