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與 "민주당 86 운동권이 독립운동가?…홍익표, 막말 사과하라"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국민의힘은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민주당 내 '86(1980년대 학번·1960년대생) 운동권'을 독립운동가에 비유했다며 "우리 조국을 지키고자 피 흘리신 독립운동가를 폄하, 폄훼하는 막말"이라고 비판했다.

김민수 대변인은 논평에서 "홍 원내대표는 즉시 독립운동가들과 민주화를 위해 노력하신 국민들께 발언의 경솔함에 대해 사과하라"며 이같이 말했다.

홍 원내대표는 이날 MBC라디오 인터뷰에서 국민의힘의 '86 청산론'에 대해 "독립운동가들을 폄하했던 친일파들의 논리와 똑같다"고 주장했다. 홍 원내대표는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의 (비판) 핵심은 '운동권 자체가 이념적이고 (우리나라 발전에) 장애물이 된다'고 판단한 것 같다"면서도 "운동권, 민주화 운동 세력이 심판받아야 할 대상이라는 데 동의할 수 없다"고 말했다.

홍 원내대표는 "만주에서 독립운동을 한 사람들이 제대로 된 교육을 못 받다 보니 해방 후 전문 관료가 필요한 자리에 일제시대 검찰, 순사들이 영전했다"며 "지금 검사 출신이 (정치에) 진출하려고 민주화 운동을 폄하하는 것과 같다"고 지적했다.

김 대변인은 "어디 비교할 곳이 없어 대한민국을 위해 목숨을 내어놓고 일제에 맞섰던 독립운동가들을 오만함과 뻔뻔함이 가득 찬 민주당의 운동권 특권 세력과 비교한단 말이냐"고 비난했다.

이어 "대한민국의 민생 파탄, 오직 정쟁, 가짜뉴스, 민의 왜곡, 의회 독재, 북에 굴종해 온 당신들이 대한민국을 위해 무엇을 했나"라며 "독립운동가와 민주화를 위해 노력했던 대한 국민께 그 입이 부끄럽지 않나"라고 꼬집었다.

한기호기자 hkh89@dt.co.kr

與 "민주당 86 운동권이 독립운동가?…홍익표, 막말 사과하라"
김민수 국민의힘 대변인. 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