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비트코인, 4만7천달러선 회복...반감기 앞둔 기대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이더리움도 강세
비트코인 가격이 상승세를 가속하며 4만7000달러선을 회복했다.

9일(현지시간) 미 가상화폐 거래소 코인베이스에 따르면 미 동부 기준 이날 오전 11시 40분 현재 비트코인 1개당 가격은 24시간 전보다 4.59% 상승한 4만7282달러(6295만원)에 거래됐다.

비트코인이 4만7000달러선에 오른 것은 지난달 11일 이후 처음으로, 장중에는 4만7700달러까지 상승하기도 했다.

지난 7일과 8일 각각 4만4000달러와 4만5000달러선을 회복한 비트코인은 단숨에 4만7000달러대까지 오르며 상승 폭을 넓히고 있다. 이번주 상승폭은 약 10%에 달한다.

같은 시간 시가총액 2위 이더리움도 2.18% 오른 2485달러를 나타냈다.

비트코인의 상승은 우선 오는 4월로 예상되는 반감기를 앞두고 랠리에 대한 기대감이 반영됐다는 분석이다. 비트코인 채굴량은 4년마다 절반씩 줄어드는데, 지난 3차례 있었던 반감기 때마다 비트코인 가격이 급등했기 때문이다.


미 자산운용사 디파이언스 ETF의 실비아 자블론스키 최고경영자(CEO)는 "최근 비트코인의 가격 상승은 현물 상장주시펀드(ETF)로의 자금 유입과 반감기에 대한 낙관론, 일반적인 시장 모멘텀 등에 기인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과거 비트코인과 기술주 사이에 유사점이 있었다"며 "낮은 금리, 인플레이션 하락, 수익 성장, S&P 500과 같은 지수의 획기적인 기록 수준은 확실히 위험 자산에 대한 심리를 개선한다"고 덧붙였다.
스코프마켓의 조슈아 마호니 수석 시장분석가는 "투자자들은 약 두 달 앞으로 다가오는 반감기 이벤트에 대비하고 있다"며 "그동안 반감기 이후 패턴을 감안할 때 투자자들은 추세 유지를 전제로 올해 호황을 기대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신하연기자 summer@dt.co.kr





비트코인, 4만7천달러선 회복...반감기 앞둔 기대감
비트코인[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