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LH·한국공항공사, 건설정보모델링 기술 개발 `맞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한국공항공사(KAC)가 건설정보모델링(BIM) 기술 협력을 위해 맞손을 잡았다.

LH는 지난 6일 공항공사와 'BIM 기술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BIM은 기획부터 설계, 시공, 유지관리까지 모든 건설 단계에서 설계, 공정 등 건설정보를 3D로 시각화 및 자동화함으로써 오류나 낭비 요소를 사전에 줄이는 신기술이다. 협약에 따라 두 기관은 BIM 핵심기술을 공유하고, 국제표준(ISO) 인증을 위한 상호 협력 및 기술개발, 연구개발(R&D) 공동 수행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 체계를 구축한다.

LH가 독자적으로 확보한 BIM 설계·시공단계 원천기술과 공항공사의 유지관리 특화 BIM 플랫폼 기술을 결합해 건설 분야 전 단계의 디지털화를 추진한다. LH는 BIM 기술 고도화를 위해 BIM 전담팀을 신설했으며 지난해는 국내 상용화된 BIM 모델에서 구현하기 어려웠던 설계내역서 산출 자동화, 건설정보 통합관리 기술 등 기술 4건을 개발해 특허 출원하는 등 BIM 기술 수준 향상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한준 LH 사장은 "이번 협약은 양 공공기관이 보유한 원천기술을 공유함으로써 관련 산업 분야 기술 경쟁력을 강화하는 기관 간 협업사례에 해당한다"면서 "LH는 BIM 기술 개발과 더불어 스마트 건설기술의 저변을 확대하고 관련 산업 분야가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윤희기자 stels@dt.co.kr

LH·한국공항공사, 건설정보모델링 기술 개발 `맞손`
이한준 LH 사장(왼쪽)이 6일 LH 서울지역본부에서 열린 'BIM 기술교류 협력체계 구축 MOU 체결식'에서 윤형중 한국공항공사 사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