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현대건설, 탄소공개정보프로젝트서 `리더십 A`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국내 건설사 중 유일하게 포함
현대건설이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평가기관인 탄소공개정보프로젝트(CDP) 한국위원회로부터 기후변화대응 부문 최고 등급인 '리더십 A'를 받았다고 7일 밝혔다.

CDP는 전 세계 주요 기업을 대상으로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탄소경영전략, 리스크 관리능력, 온실가스 감축 노력 등에 대한 정보공개를 요구하고 이를 분석한 보고서를 발간해 투자자 및 이해관계자에게 공개한다. 이 CDP 응답서는 전세계 금융기관에 제공돼 투자 지침서로 활용되며 지속가능성 평가 중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DJSI)와 함께 가장 공신력 있는 지표로 인정받는다.

'리더십 A'는 지난해 국내외 평가 대상 중 1.5%에 해당하는 300여개 기업에만 수여된 등급으로, 국내 건설사 가운데는 현대건설만이 포함됐다.

현대건설은 CDP 기후변화대응 평가에서 △기후변화 대응 전략 △온실가스 감축 노력 △기후변화 시나리오 분석 등 전 영역에서 고루 높은 점수를 받았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리더십 A 등급 획득은 현대건설의 적극적인 탄소중립 경영 노력과 기후변화대응 경쟁력을 입증한 결과"라며 "글로벌 건설 기업으로서 전 지구적 기후변화 대응에 동참하며 저탄소 건설 분야 역량 강화를 통해 지속가능 경영의 토대를 다져나가겠다"고 밝혔다.

현대건설은 환경 및 에너지 관리 전담 조직으로 안전사업지원실 산하에 환경관리팀을 운영하고, 온실가스 배출량 검증 범위 확대, 온실가스 집계 체계 고도화 등 다양한 온실가스 감축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이윤희기자 stels@dt.co.kr



현대건설, 탄소공개정보프로젝트서 `리더십 A`
현대건설 서울 계동 사옥<현대건설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