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오피스텔 월세 `고공행진`…7개월 연속 상승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오피스텔 월세 `고공행진`…7개월 연속 상승
연합뉴스

전국 오피스텔 월세가 7개월 연속 오른 것으로 조사됐다. 임대차 거래에서 월세가 차지하는 비중도 커지고 있다.

6일 한국부동산원 통계에 따르면 전국 오피스텔 월세가격지수는 작년 6월(102.76) 이후 매달 상승하며 작년 12월 103.07을 기록했다. 2022년 12월부터 지난해 5월까지 6개월간 이어진 하락세를 마감한 이후, 7개월 연속 오른 것,

지역별로는 수도권이 작년 6월(0.07%↑)부터 12월(0.06%↑)까지 7개월 연속 오르며 상승세를 주도했다. 반면 지방은 지난해 7, 11, 12월 등 3개월을 제외하고는 마이너스 변동률을 기록하며 전반적으로 하락세를 보였다.

전국 오피스텔 전월세전환율(전세보증금을 월세로 전환할 때 적용하는 이율)은 지난해 1월 5.56%에서 같은 해 12월 5.97%로 0.41%포인트 높아졌다. 수도권은 같은 기간(5.51%→5.93%) 0.42%포인트, 지방(6.13%→6.42%)은 0.29%포인트 올라 수도권의 상승세가 더 두드러졌다.

오피스텔 임대차 거래에서 월세가 차지하는 비중도 증가 추세다. 국토교통부 실거래 자료에 따르면 작년 서울의 오피스텔 전월세 거래 6만6720건 중 월세 거래는 4만938건으로 61.4%에 달했다. 지난 2021년 51.5%, 2022년 55.8%를 각각 기록했던 것과 비교하면 2년 만에 약 10%포인트 높아진 것이다. 건수로 따지면 약 8000건이 늘었다.

이윤희기자 stels@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