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신세계 외손녀 걸그룹 데뷔?…더블랙 "상반기 준비중, 추후 공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신세계 외손녀 걸그룹 데뷔?…더블랙 "상반기 준비중, 추후 공개"
정유경 신세계 총괄사장 맏딸 문 모 씨[문씨 인스타그램]

신세계 그룹 외손녀가 더블랙레이블 소속 신인 걸그룹으로 데뷔한다는 루머가 확산하고 있는 가운데 더블랙레이블이 올해 상반기 데뷔 목표로 걸그룹을 준비 중이라고 6일 공식 밝혔다.

더블랙레이블은 이날 오후 보도자료를 내고 이같이 전한 뒤 "구체적 사항은 추후 공개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최근 재계와 가요계에 따르면 이명희 회장의 외손녀이자 신세계백화점을 경영하는 정유경 신세계 총괄사장의 맏딸 문 모 씨가 더블랙레이블의 다른 연습생들과 찍은 사진들이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 공개돼 화제를 불러일으켰다.

2002년생인 문 씨는 미국 명문 컬럼비아 대학교에 재학 중인 인재로, 인스타그램에서 7만명이 넘는 팔로워를 거느리고 있다. 해당 사진에는 연습실로 보이는 곳에서 문씨와 다른 여성들이 다양한 포즈를 취하고 있었다.

이에 문 씨가 실제 데뷔할지에 대해 가요계 안팎의 이목이 쏠렸다. 더블랙레이블은 이날 '상반기 신인 출범 계획'만 공개하고, 문 씨와의 연습생 계약이나 최종 데뷔조 포함 여부 등에 대해서는 입장을 내놓지 않았다.

더블랙레이블은 그룹 원타임 출신이자 빅뱅·블랙핑크 등을 프로듀싱한 테디가 이끄는 연예 기획사다. 이곳에는 가수 자이언티·전소미·태양과 배우 박보검 등이 소속돼 있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신세계 외손녀 걸그룹 데뷔?…더블랙 "상반기 준비중, 추후 공개"
정유경 신세계 총괄사장 맏딸 문 모 씨[문씨 인스타그램]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