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대내외 협력 파트너십 다각화"… 가스안전公 창립 50주년 기념행사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박경국 사장 "글로벌 최고 에너지안전 종합기관으로 거듭날 것"
한국가스안전공사는 1일 충북 음성 본사에서 창립 50주년을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박찬기 산업통상자원부 수소경제정책관, 김명규 충청북도 경제부지사, 이종배 국회의원, 박지현 한국전기안전공사 사장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우리나라 가스안전을 책임져 온 공사의 행적을 되돌아보는 특별영상 상영, 가스안전을 위해 노력해 온 유공자들에 대한 포상과 함께 향후 미래 청사진을 대내외에 천명하는 비전 선포식의 순으로 진행됐다.

박경국 사장은 기념사를 통해 '함께 지켜온 가스안전 50년, 함께 지켜갈 국민행복 100년' 슬로건 아래 첨단 가스안전관리 대전환, 미래 에너지 안전관리 선도, 대내외 협력 파트너십 다각화에 초점을 맞춰 미래를 준비해 나겠다고 밝혔다. 또 인공지능, IoT 등의 첨단기술을 가스안전관리에 접목하는 등 안전관리의 패러다임을 전환하고, 디지털 시스템 중심의 상시모니터링 체계 도입으로 인력 투입 중심의 안전관리를 탈피하겠다는 방침을 강조했다.


국가 그린에너지 정책에 발맞춰 수소안전을 확보하며 탄소중립 생태계 조성의 선봉장 역할에 대한 의지도 밝혔다. 새로운 안전관리 모델 창출을 위한 방안으로 타 분야와의 교류협력 확대, 이를 통한 안전 기술의 융·복합과 개발을 증진해 나가는 방안도 공개했다.
박 사장은 "공사는 가스안전 전문기관으로 성장한 지난 50년간의 성과를 넘어 국민과 공감하는 글로벌 에너지 안전 종합기관으로 도약하겠다"고 말했다. 정석준기자 mp1256@dt.co.kr

"대내외 협력 파트너십 다각화"… 가스안전公 창립 50주년 기념행사
박경국 한국가스안전공사 사장이 1일 충북 음성 본사에서 진행된 창립 50주년 행사에서 기념사를 발표하고 있다./한국가스안전공사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