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글로벌 담배업체 BAT로스만스, 송영재 신임 사장 선임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글로벌 담배 기업 BAT 그룹의 한국 계열사인 BAT로스만스는 송영재(사진) 신임 사장을 선임했다고 1일 밝혔다.

송 신임 사장은 재무·전략기획 역량을 기반으로 유럽·아시아의 글로벌 담배 시장에서 폭넓은 경험을 쌓은 업계 전문가로, BAT로스만스를 혁신적인 미래로 이끌 적임자로 평가받고 있다. 특히 일반 연초에서 비연소 제품으로의 산업 재편이 진행 중인 국내 담배 시장에서 BAT로스만스의 제품 경쟁력을 강화하고, 미래 투자를 위한 경영 효율성을 높여 기업 가치를 극대화할 것으로 회사 측은 기대했된다.

런던 정경대(LSE)에서 회계금융학을 전공한 송 신임 사장은 2008년 영국 런던의 BAT그룹 본사에서 매니지먼트 트레이니로 경력을 시작했다. 이후 2010년에 네덜란드로 자리를 옮겨 베네룩스3국(벨기에·네덜란드·룩셈부르크)의 마케팅재무 담당을 거쳐 BAT 서유럽 지역의 기업 재무 관리자로 활약했다.

2014년부터는 BAT코리아(현 BAT로스만스)에 재직하며 한국 시장에 몸 담았다. 2020년까지 커머셜 재무 관리 상무로서의 역할을 수행하며 효율적인 기업 운영 전략을 수립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후 최근까지BAT 베트남에서 재무 총괄로서 재무와 전략기획을 접목한 리더십을 발휘했고, 이번에 BAT로스만스 신규 사장으로 선임됐다.

송 신임 사장은 "시장 환경이 급변하는 중대한 시기에 BAT로스만스의 대표를 맡게 돼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혁신적이고 지속 가능한 성장전략을 통해 미래 시장을 주도하고, 한국 시장의 위치를 더욱 공고히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국내 담배 업계 최초의 여성 CEO로 주목받았던 김은지 전 사장은 앞으로 일본 시장을 중심으로 글로벌 무대에서 활동할 예정이다.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글로벌 담배업체 BAT로스만스, 송영재 신임 사장 선임
송영재 BAT로스만스 신임 사장. BAT로스만스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