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타다 새 대표에 강희수 전 요기요 플랫폼사업본부장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모빌리티 플랫폼 타다의 운영사 브이씨엔씨는 강희수 전 요기요 플랫폼사업본부장을 새 대표이사로 선임했다고 29일 밝혔다.

신임 강 대표는 정보기술(IT)·플랫폼 비즈니스에 특화한 전문가다. 아마존, 쿠팡, 빔모빌리티코리아 등을 거쳐 2022년 1월부터 이달까지 2년간 배달 애플리케이션 요기요의 플랫폼 사업 본부장을 역임했다.

강 대표는 "타다는 차별화한 이동 경험을 선보이며 국내 모빌리티 시장을 혁신해왔다"면서 "타다의 혁신이 지속될 수 있도록 다양한 성장 동력을 발굴·강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작년 말 기준 타다의 누적 가입자는 300만 명에 달했다. 또 작년 12월부터는 모바일 금융 플랫폼 토스의 '택시 타기' 서비스에서 타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타다는 올해 서비스 공급과 수요 확대를 통해 수익성 강화를 꾀한다. 이를 위해 작년 말 100억원 규모의 전환사채(CB)를 발행했으며 이를 이달 토스가 모두 인수했다. 박정일기자 comja77@dt.co.kr







타다 새 대표에 강희수 전 요기요 플랫폼사업본부장
타다 강희수 신임 대표이사 [타다 브이씨엔씨 제공]



[저작권자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