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진짜 나를 만나는 시간"…취향 연결 SNS 플랫폼 `헨스` 론칭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진짜 나를 만나는 시간"…취향 연결 SNS 플랫폼 `헨스` 론칭
다양한 사람들과 자신의 관심사 및 경험을 공유할 수 있는 취향 기반의 새로운 SNS 플랫폼 '헨스(HENCE)'가 11일 정식 출시됐다.

응용 소프트웨어 개발 스타트업 퀸버스퀘어(대표 권오웅)는 1년의 개발 기간을 거쳐 새로운 소셜미디어 플랫폼인 헨스를 신규 론칭했다고 밝혔다. 퀸버스퀘어는 2022년 뉴욕과 영국에서 글로벌 비즈니스를 경험한 경영진들과 카카오, 29CM, 스푼라디오, 클래스101 등 유니콘과 주요 스타트업 경험을 가진 핵심 인재들이 모여 만든 회사다.

퀸버스퀘어의 헨스는 자극적인 알고리즘이 점령한 기존 SNS들을 대체하기 위해 '취향'이라는 키워드와 감도 높은 큐레이션 콘텐츠, 가치 있고 희소성 있는 입점 브랜드들을 특장점으로 내세웠다. 이를 통해 하루에도 몇 번씩 소셜 미디어를 보며 알고리즘에 따라 시간을 보내는 사람들과 진정한 자아를 찾고 싶어하는 사람들에게 자신의 취향과 성향을 발견하고 다양한 인연을 만날 수 있는 창구가 되는 것을 목표로 한다.

헨스는 간편하고 직관적인 UX와 취향에 특화된 알고리즘으로 사용자들에게 다양한 취향 맞춤 콘텐츠를 보여줌으로써 사용자들이 자기 자신을 더 잘 알 수 있도록 새로운 시선을 제시한다. 또한 매주 업데이트되는 유니크하고 개성 넘치는 취향을 가진 헨서들의 인터뷰를 비롯, 에디터들의 브랜드 스토리와 아이템 큐레이션 등으로 새로운 경험을 선사한다. 정교한 큐레이션 기능으로 사용자들의 취향과 성향에 맞춘 희소성 있는 PB 브랜드들을 제시하고, 헨스 MD들이 선사하는 최상의 큐레이션 아이템들로 다양한 쇼핑 기회도 제공한다.


퀸버스퀘어 관계자는 "기존의 SNS들이 미디어적 성격이 강해지며 네트워크의 기능을 잃어가는 상황이라, 헨스의 오픈 소식에 맞춰 새로운 SNS를 기다렸던 셀럽과 인플루언서들의 협업 제안이 많이 들어오고 있다"며 "앞으로 다양한 사람들과 관심사와 경험을 공유하며 일상을 더욱 빛나고 다채롭게 만드는 플랫폼이 되도록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헨스는 2024년 하반기에 자체 개발한 멀티미디어 기술력에 생성형 AI와의 시너지로 더욱 더 쉽고 간단하게 고퀄리티 콘텐츠를 만들고 즐길 수 있는 기능을 추가할 예정이다. 또 AI로 생성 및 관리되는 클러스터 시스템에 글로벌 진출까지 준비하고 있어, 앞으로 콘텐츠와 데이터베이스 모두 AI 기반으로 움직이는 세계 최초의 SNS 플랫폼이 될 전망이다.

장환순기자 janghs@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