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내일 날씨] 전국 흐리고 비 또는 눈…강원 산지엔 많은 눈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내일 날씨] 전국 흐리고 비 또는 눈…강원 산지엔 많은 눈
비가 내린 지난 6일 오후 서울 중구 롯데백화점 본점 앞으로 패딩을 입은 시민들이 우산을 쓰고 걷고 있다. [연합뉴스]

월요일인 11일에는 전국이 흐린 가운데 비 또는 눈이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10일 기상청에 따르면 11일 예상 강수량은 서울·인천·경기, 강원 영서 20∼60㎜, 부산·울산, 경남 남해안, 지리산 부근 30∼80㎜, 전북, 대구·경북 남부 내륙, 울릉도·독도, 서해5도 10∼40㎜, 대전·세종·충남·충북 10∼50㎜ 등으로 예보됐다.

10일부터 비가 시작되는 지역을 포함해 이틀간 강원 영동, 전남 남해안, 경북 북부 동해안, 제주도는 30∼80㎜(많은 곳 100㎜ 이상), 경북 남부 동해안은 20∼60㎜, 광주·전남(남해안 제외)은 10∼50㎜의 비가 내릴 전망이다.

기온이 낮은 강원 산지에선 많은 눈이 내려 쌓이는 곳도 있다. 강원 중부 산지는 3∼8㎝, 강원 북부 산지는 10일부터 5∼15㎝(많은 곳 20㎝ 이상)의 눈이 예상된다.

일부 지역은 강하고 많은 비가 오고 남부지방과 제주도에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눈과 비로 인해 도로가 매우 미끄럽고 가시거리는 짧아지니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 바람이 순간풍속 시속 55㎞(초속 15m 이상), 산지는 시속 70㎞(초속 20m) 이상으로 강하게 부는 곳이 있으니 안전사고에도 주의해야 한다.

특히, 오전부터 제주도, 오후부터는 인천·경기 서해안과 경기 북부 내륙, 전북 남부 서해안, 전남 해안, 경상권 해안에 바람이 순간풍속 시속 70㎞(초속 20m), 산지 90㎞(초속 25m) 이상으로 매우 강하게 불 것으로 예상된다.

아침 최저기온은 영상 5∼14도, 낮 최고기온은 영상 7∼16도로 예보돼 평년(최저 영하 8∼영상 3도, 최고 영상 3∼11도)보다 높을 전망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과 비의 영향으로 전국이 '좋음' 수준을 보인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1.0∼4.5m, 서해 앞바다에서 0.5∼3.0m, 남해 앞바다에서 0.5∼3.0m로 일 것으로 전망된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1.5∼5.0m, 서해 1.0∼5.0m, 남해 1.0∼4.0m로 예측된다. 박양수기자 yspark@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