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최태원 회장 장녀 최윤정, SK바이오팜 사업개발본부장으로 승진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최태원 SK그룹 회장의 장녀 최윤정 SK바이오팜 팀장이 사업개발본부장으로 승진했다. 입사 후 7년 만의 임원 입성이자 그룹 내 최연소 임원이다.

SK바이오팜은 2024년 조직개편과 임원 인사를 단행했다고 7일 밝혔다. 최 신임 본부장은 기존에 전략투자팀장을 이끌다 새롭게 승진했다.

최 신임 본부장 선임과 더불어 사업개발본부 산하 사업개발팀과 전략투자팀은 통합된다.


이와 함께 연구개발은 기존 조직 중심이 아닌 프로젝트 중심으로 개편하고, SK바이오팜과 미국 현지 연구 중심 자회사인 SK라이프사이언스랩스 간 공동연구 추진을 위한 '글로벌 R&D 위원회'(Global R&D Committee)를 신설했다. 이를 통해 플랫폼 확장을 꾀할 방침이다.
SK바이오팜은 금번 인사에 대해 "연구개발의 효율성과 유연성 그리고 협업을 강화하고, 사업개발과 전략투자 간 시너지를 극대화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강민성기자 kms@dt.co.kr
최태원 회장 장녀 최윤정, SK바이오팜 사업개발본부장으로 승진
최윤정 신임 사업개발본부장. SK바이오팜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