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에반 그린버그 처브그룹회장 미한재계회의 신임의장 선임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내년부터 2025년까지 2년간 임기
미국상공회의소 산하 미·한재계회의는 신임 의장에 에반 그린버그(사진) 처브그룹 회장을 선임했다고 5일 밝혔다.

미국상공회의소 아시아 담당 수석부사장 찰스 프리만은 "그린버그 신임 의장과 함께 한미 경제와 비즈니스 관계를 강화하고 미한재계회의 업무를 새로운 수준으로 끌어올릴 것으로 기대한다"며 "그린버그 의장의 리더십, 비전, 아시아 시장에서의 다양한 해외 사업 경험이 차기 의직 수행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린버그 회장은 "한미 양국이 동맹 70주년을 맞아 경제 파트너십에 중점을 두고 공동의 과제를 해결하기 위해 협력을 확대하고 있다"며 "이런 시기에 의장으로 선임된 것을 영광으로 생각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그린버그 의장은 처브그룹의 대표이사 회장이다. 그는 2004년 5월 대표이사로 선출된 이후 2007년 5월 이사회 회장으로 선임된 바 있다. 40여 년 동안 보험업에 종사하면서 다양한 리더십 자리을 맡았다. 글로벌 재물, 상해, 생명보험 분야에서 중요한 경험을 쌓았다. 과거 AIG에서 25년간 근무하며 AIG 극동지역 대표이사, 최고운영책임자 겸 사장 등을 역임했다. 처브그룹은 한국 최초의 외국계 생보사인 라이나생명을 포함해 아태 지역 6개 국가의 생명 및 상해 보험회사를 시그나로부터 성공적으로 인수했다.

그린버그 신임 의장은 퇴임하는 옥타비오 시모이스 텔루리안 회장에 이어 임기를 수행할 예정이다. 임기는 내년부터 2025년까지 2년간이다.



임성원기자 sone@dt.co.kr

에반 그린버그 처브그룹회장 미한재계회의 신임의장 선임
에반 그린버그 미한재계회의 신임 의장. [사진=라이나생명]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