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3분기 경제성장률 0.6%↑... 올해 1.4% 성장 가능할까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반도체 등 제조업 경기가 회복되고 민간소비 증가와 수출도 늘면서 올 3분기 한국 경제가 전분기 대비 0.6% 성장했다.

한국은행이 5일 발표한 '2023년 3분기 국민소득(잠정)'에 따르면 올 3분기 실질 국내총생산(GDP)은 0.6% 늘었다. 지난달 26일 발표된 속보치와 동일하다.

한은은 속보치 추계 당시 활용하지 못했던 분기 최종월의 일부 실적치 자료를 반영한 결과 건설투자(-0.2%p), 수출(-0.1%p), 수입(-0.3%p) 등이 하향 수정 됐다고 설명했다. 정부소비(+0.2%p), 설비투자(+0.5%p) 등은 상향 수정됐다.

분기 성장률은 올 1분기(0.3%), 2분기(0.6%)를 거쳐 3분기(0.6%)까지 세 분기 연속 역성장을 피하긴 했으나, 0%대 성장률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GDP를 경제활동별로 보면 제조업은 컴퓨터, 전자 및 광학기기를 중심으로 1.4% 증가했다. 건설업은 건물건설, 토목건설 중심으로 2.3% 늘었다. 서비스업은 도소매 및 숙박음식업 등이 줄었으나 문화 및 기타 서비스업 등이 늘어 0.3% 증가했다.
지출항목별로는 민간소비는 음식숙박, 오락문화 등 서비스를 중심으로 0.3% 증가했다. 정부소비는 건강보험급여비 등 사회보장현물수혜가 증가해 0.2% 늘었다. 건설투자는 건물건설과 토목건설이 모두 늘어 2.1% 증가했다. 설비투자는 기계류가 줄어 2.2% 감소했다.이미선기자 already@dt.co.kr

3분기 경제성장률 0.6%↑... 올해 1.4% 성장 가능할까
연합뉴스

3분기 경제성장률 0.6%↑... 올해 1.4% 성장 가능할까
사진 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