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NH투자증권 빅데이터 경진대회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NH투자증권은 5일 2023 빅데이터 경진대회 '블룸버그, 나스닥과 함께 세계 속으로'에서 최종 6개 팀에 대한 시상식을 전날 진행했다고 밝혔다.

빅데이터 경진대회는 지난 9월 4일부터 총 3개월에 걸쳐 진행됐다. 국내외 대학 1000여명의 학생들이 지원했다. 30개 팀이 예선을 통과해 본선을 진행했고, 이 중 상위 6개팀을 대상으로 쇼케이스를 실시해 최종 수상팀을 확정했다.

올해 대회는 네번째로 실시되는 빅데이터 경진대회다. '데이터 속에 숨어있는 해외주식 투자기회 찾기'를 주제로 고객들의 해외 시장 투자 경험 확산을 위해 투자 인사이트 제공이나 콘텐츠 아이디어 수집을 목표로 진행했다.

이번 대회를 위해 NH투자증권은 블룸버그와 미국 거래소 나스닥과 스폰서십을 맺고 참가자들에게 해외 기업과 해외 시장 특화 데이터를 제공했다. 더불어 블룸버그와 함께 본선 참가자 대상으로 '블룸버그 데이터 세미나'를 개최했다.

최종 대상은 서강·홍익·건국대학교 학생으로 구성된 '뉴? 가즈악' 팀이 수상했다. 이들은 '해외뉴스 Daily Report'란 주제로 고객에게 필요한 뉴스 토픽을 요약 후 대표 기사를 제시하고, 주가 트렌드를 분석해 하나의 리포트로 보여주는 서비스를 제안했다. 대상팀에게는 뉴욕 연수 기회가 주어진다. 또 타임스퀘어 나스닥 타워에 수상자 사진이 게시되는 부상도 제공된다.

우수상은 부산대학교 학생 'DIFI' 팀과 한양·서강대학교의 '차가운 자본시장', 장려상은 '콘푸로스트', 'NTY', 'NEO_D'에게 돌아갔다. 블룸버그상은 'DIFI'팀이 수상했다.

정영채 사장은 "참가팀들이 보여준 성과는 고객 경험 개선의 밑거름이 될 것"이라며 "해외 주식 투자 편의성뿐만 아니라 투자 서비스 개선에도 적극적으로 힘쓰겠다"고 말했다. 신하연기자 summer@dt.co.kr





NH투자증권 빅데이터 경진대회
NH투자증권이 4일 여의도 본사에서 2023 빅데이터 경진대회 '블룸버그, 나스닥과 함께 세계속으로!' 쇼케이스 및 시상식을 진행했다. 정영채(왼쪽) NH투자증권 사장이 대상 수상팀인 '뉴? 가즈악'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NH투자증권>


<~2023120602000374200017422~>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