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국민 아이디어 모아 `직거래` 활성화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특허청, 제1회 아이디어 날 행사 개최
바럽, 국토안전관리원 등 특허청장 표창
특허청이 4일 서울 강남 성암아트홀에서 아이디어 거래 활성화를 위한 '제1회 아이디어의 날' 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에서 아이디어 거래 활성화에 기여한 바럽과 국토안전관리원이 특허청장 표창을 수상했다. 바럽은 '아이디어로'를 통해 청소 노동자의 근무 환경을 생각한 가볍고 깔끔한 디자인의 '열차 객실 내 청소 카트' 아이디어를 제안해 코레일테크 등과 납품계약을 체결했다.

국토안전관리원은 건설·시설물 안전관리 등에 대한 아이디어로를 적극 활용해 74건의 과제를 공모하고, 123건의 다양한 아이디어를 구입하는 등 아이디어 거래 활성화에 기여했다. 아이디어로는 국민들이 쉽고 안전하게 아이디어를 상시 직거래할 수 있도록 특허청이 구축한 온라인 플랫폼이다.

한국발명진흥회장 표창은 아이디로를 통해 4건의 과제를 공모해 10건, 440만원의 아이디어를 구입한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아이디어를 통해 2021년부터 착한아이디어 경진대회를 열어 아이디어 나눔 문화 정착에 기여한 아름다운가게가 각각 표창을 받았다.

시상식에 앞서 세계적인 로봇공학자인 데니스 홍 미국 UCLA 기계공학과 교수는 아이디어로 초대 홍보대사에 선임됐고, '다르게 보기 새롭게 연결하기'를 주제로 특별강연을 했다.



아이디어로는 2021년 3월 개통 이후 10월까지 1만5000여 명의 회원이 가입했고, 6602건의 아이디어 등록과 509건의 아이디어 거래가 이뤄졌다. 올해 처음 아이디어 거래 누적금액은 2억원을 돌파했다.

목성호 특허청 산업재산정책국장은 "아이디어로를 통해 다양한 아이디어가 제안되고, 거래되는 등 아이디어 활동이 한층 활성화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준기기자 bongchu@dt.co.kr

국민 아이디어 모아 `직거래` 활성화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