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스튜디오 X+U, 미드폼 드라마 `밤이 되었습니다` 공개…해외 수출 확정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스튜디오 X+U, 미드폼 드라마 `밤이 되었습니다` 공개…해외 수출 확정
'밤이 되었습니다' 메인 포스터. 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는 자사 콘텐츠 전문 스튜디오 '스튜디오 X+U'가 미드폼 드라마 '밤이 되었습니다'를 U+모바일tv에서 공개한다고 4일 밝혔다.

총 12부작으로 구성된 '밤이 되었습니다'는 하이틴 감성을 가미한 미스터리 스릴러 드라마다. 종료가 불가능한 의문의 마피아 게임에 강제로 참여하게 된 유일고등학교 학생들의 이야기를 담았다.

OCN 드라마 '써치'와 영화 '무서운이야기' 등을 연출한 임대웅 감독이 참여했으며, 영화 '사바하'와 SBS '라켓소년단' 주연을 맡은 배우 이재인, tvN 드라마 '불가살'과 시네마천국 '핀란드 파파' 등으로 배우로서 입지를 다진 김우석,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로 얼굴을 알린 배우 최예빈 등 Z세대 대표 배우들이 주연을 맡았다.

'밤이 되었습니다'는 이날 0시 U+모바일tv를 통해 에피소드 4편을 동시 공개한다. 매주 월요일부터 목요일까지 한 회씩 순차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다. U+모바일tv 공개 이후 넷플릭스에서도 오는 7일부터 매주 목요일마다 4편의 에피소드를 국내 시청자들에게 공개한다.

밤이 되었습니다는 첫 방송 전부터 해외 수출을 확정지었다. 미주, 유럽 등 총 190여개국에서 서비스하고 있는 글로벌 OTT(온라인동영상서비스) '라쿠텐 비키'를 비롯해 일본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채널 K), 태국 MONOMAX, 대만 friDay, 동남아시아 VIU, 홍콩 myTV SUPER 등 해외 OTT 플랫폼을 통해 공개된다. 동남아시아 K-PLUS, 베트남 K+ 등의 해외 채널 방영도 확정했다.

LG유플러스는 미드폼 콘텐츠 제작 역량을 강화하고자 새 미드폼 드라마 제작에 속도를 낸다는 방침이다. 이덕재 LG유플러스 스튜디오 X+U 최고콘텐츠책임자(CCO)는 "'오징어 게임'의 흥행으로 '데스게임'이라는 소재가 대중들에게 친숙해진 만큼 '밤이 되었습니다'를 통해 글로벌 시청층을 확보해 글로벌 콘텐츠 스튜디오로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나인기자 silkni@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