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태영호 "당에서 험지 나가라면 백의종군 할것"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서울 강남갑이 지역구인 태영호(사진) 국민의힘 의원이 29일 "당에서 험지에 가라, 어디에 가라고 하면 나는 다 내려놓고 백의종군할 결심이 서 있다"고 밝혔다. 태 의원은 이날 채널A 유튜브 인터뷰에서 "강남갑은 당에서 전략 공천만 주면 되는 곳인데 당에 아무런 기여도 없는 나를 전략공천 줬다"며 이같이 말했다. 태 의원은 지난 21대 총선 공천에서 '텃밭'으로 분류되는 서울 강남갑에 전략공천을 받아 당선됐다.

그는 "'선당후사' 원칙에서 최고위원직을 자진사퇴하고 윤리위 (징계) 결정도 받아들였다"며 "앞으로 총선 체제에 들어갈 때도 '선당후사' 원칙에서 모든 걸 내려놓고 당의 결정을 겸허히 받아들이며 당에서 요구하는 곳에 백의종군해야 한다는 각오를 갖고 있다"고 했다.

또 "지금은 자기 사익을 앞세울 것이 아니라 '닥치고 총선'이다. 총선 자체를 이겨야 한다"고 강조했다.

태 의원은 당 일각에서 '비상대책위원회 체제 전환' 필요성을 거론하는 것과 관련해선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지금은 현재의 지도 체제로 질서 있는 전진을 해야 할 때"라며 김기현 대표에게 힘을 실었다.안소현기자 ashright@dt.co.kr



태영호 "당에서 험지 나가라면 백의종군 할것"
태영호 의원. 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