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코트라, 헬싱키 행사 `슬러시`에 한국관 설치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국내 신생 혁신기업들이 유럽 최대 스타트업 콘퍼런스에서 해외시장 진출을 시도한다.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코트라)는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과 함께 오는 30일부터 이틀간 핀란드 헬싱키에서 열리는 유럽 최대 스타트업 콘퍼런스 '슬러시(SLUSH) 2023'에 한국관을 설치·운영한다고 29일 밝혔다.

슬러시는 유럽 최대 스타트업 관련 행사로, 코트라는 2013년부터 국내 스타트업의 참가를 지원하고 있다.

올해 슬러시에는 전 세계의 투자자, 스타트업, 미디어 등 관계자 1만3000명 이상이 참가할 예정이다.

한국에서는 벤처 캐피털(VC), 리미티드 파트너(LP), 지원기관, 스타트업 관계자 등 200여명이 참가한다.

현지에 설치한 한국관에는 증강현실(AR)·가상현실(VR), 디지털 헬스케어, 스마트 의료기기, 콘텐츠용 시각특수효과(VFX) 등의 딥테크 분야 스타트업들이 참여하며 현지 VC, 바이어와 일대일 매칭, 쇼케이스 등의 행사를 진행한다.

코트라는 지난 28일 주핀란드 대한민국대사관, 헬싱키 K-스타트업센터(KSC) 프로그램 운영사와 함께 현지에서 'K-스타트업 데모데이' 행사를 열어 국내 스타트업 15곳의 유럽 진출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유정열 코트라 사장은 "슬러시 참여를 통해 국내 스타트업들이 유럽 시장을 경험하고 현지 기업과 협업하는 기회를 모색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정석준기자 mp1256@dt.co.kr

코트라, 헬싱키 행사 `슬러시`에 한국관 설치
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