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삼성디스플레이, 정기 임원인사…부사장 10명 등 27명 승진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삼성디스플레이는 29일 부사장 10명, 상무 15명, 펠로우 1명, 마스터 1명으로 총 27명에 대한 '2024년 정기 임원인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이번 인사에 대해 "차별화된 제품·기술 경쟁력을 바탕으로 디스플레이 시장 지배력을 강화하고 미래 성장 동력 확보에 기여한 인물들을 발탁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인사에서는 영업과 인프라, 공정연구 등에서 10명의 신임 부사장이 탄생했다. 김태우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A영업팀장은 미주 대형 고객사 사업 초기 OLED(유기발광다이오드) 패널 공급에 기여했고 신제품 확판 협상을 주도하며 매출 및 이익 극대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부사장 승진했다. 윤재남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 영업1팀장은 폴더블·플래그십 스마트폰 등 MX事 프리미엄 제품 비중을 확대하고 글로벌 신규 고객을 발굴해 매출 확대 및 수익성 향상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았다.

아울러 이건형 글로벌Infra총괄 Facility팀장은 8.6세대 IT라인 건설비 절감을 위한 현장 혁신활동을 주도하고 폐수 재이용률 상향, 에너지 저감 기술 개발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에 기여한 점을 높이 평가받았으며, 장근호 디스플레이연구소 공정연구팀장 역시 친환경 저소비전력 기술인 '에코스퀘어 OLED'를 상품화해 적용하고 신기술 개발 등 차세대 기술 경쟁력 확보에 기여하며 부사장 승진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또 드라이버IC 공급 부족 상황에서 선제적 협상으로 수급 안정화를 주도한 장철웅 구매팀 Module자재구매그룹장, QD(퀀텀닷)-OLED 프린팅 공정 셋업 및 설비 혁신으로 적기 양산에 기여한 정성욱 대형디스플레이사업부 Module기술팀장, 주요 공정 효율을 개선해 수율과 생산성 향상을 견인한 정성호 생산기술연구소 설비요소기술개발팀장과 한동원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 기술혁신팀장, 8.6세대 IT사업 투자를 주도해 OLED 사업 확장 기반을 마련한 허철 기획팀 사업기획그룹장도 부사장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특히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연령에 상관없이 성과를 내고 성장 잠재력을 갖춘 30대 상무, 40대 부사장 등 젊은 리더의 발탁이 눈에 띈다. 전진 중소형디스플레이 A개발팀 부사장은 옥사이드 기반 기술, 홀 디스플레이 등 차별화 신기술의 양산성 확보 및 신뢰성 검증을 주도하며 고객사 신제품 적기 공급에 기여했다. 유동곤 생산기술연구소 검사설비개발팀 상무도 AI(인공지능) 기반 검사 소프트웨어를 광학 설비에 접목하여 해외 생산 법인 검사 자동화 체계를 구축하고 신제품 불량 유출율 개선에 기여했다.

한편 이번 인사에서는 삼성디스플레이 최초 펠로우 인사도 포함됐다. 오근찬 대형디스플레이사업부 공정개발팀 펠로우는 QD 광학재료 개선 및 초정밀 잉크젯프린팅 공정 특성을 확보하고 OLED 기술과 융합해 세계 최초로 QD-OLED 제품 상용화에 기여하며 남다른 성과를 창출한 점을 인정받았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이번 '2024년 정기 임원 인사'를 통해 경영진 인사를 마무리했고, 조만간 조직개편과 보직 인사를 확정한다는 계획이다.


이하 삼성디스플레이 인사.
◇부사장 승진 △김태우 △윤재남 △이건형 △장근호 △장철웅 △전진 △정성욱 △정성호 △한동원 △허철

◇상무 승진 △문대승 △문정태 △박범철 △박재환 △박진우 △소병수 △우경택 △유동곤 △이상률 △이은철 △이주원 △정경호 △조용석 △조현덕 △최민환

◇Fellow 선임 △오근찬

◇Master 선임 △이용재

전혜인기자 hye@dt.co.kr

삼성디스플레이, 정기 임원인사…부사장 10명 등 27명 승진
삼성디스플레이 아산캠퍼스. 삼성디스플레이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