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한화시스템, 398억 규모 `상용 저궤도위성기반 통신체계` 사업 수주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한화시스템은 국방신속획득기술연구원 주관 398억원 규모의 '상용 저궤도위성기반 통신체계' 사업 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상용 저궤도 위성통신망을 육·해·공군의 기존 전술망과 연동하는 사업이다.

회사는 지난 2021년 3450억원 투자를 단행한 유텔셋 원웹의 저궤도 위성통신망을 활용해 한국 군에 최적화된 솔루션을 제시하고, 상용 저궤도위성 기반의 통신체계를 군에 최초로 공급할 예정이다.

또 2026년까지 군에 적합한 저궤도 통신망 구축과 보안성을 높인 차량·함정용 이동형 ESA(전자식 빔 조향 안테나) 위성 단말기 개발 등도 담당한다.

이번 사업을 통해 우리 군은 지상망의 지형적 제약을 극복하고, 기동간 대용량 정보를 신속하고 끊김없이 주고 받을 수 있어 군 작전 능력을 급격히 향상 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정호 한화시스템 항공·우주사업대표는 "우주산업은 민간이 우주개발을 주도하는 뉴 스페이스로 빠르게 전환 중이며, 우주 국방력과 우주산업 경쟁력을 동시에 효율적으로 확보하기 위해서 민군협력은 필수적"이라며 "한화시스템은 군 지상 통신망을 개발·공급해온 기술력과 이번 사업 수행 경험을 바탕으로 향후 위성망-지상망의 초연결·다계층 네트워크가 구현될 미래형 전술통신체계 구축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상현기자 ishsy@dt.co.kr

한화시스템, 398억 규모 `상용 저궤도위성기반 통신체계` 사업 수주
한화시스템이 개발에 착수한 '상용 저궤도위성기반 통신체계'에 활용될 원웹의 저궤도 통신위성 이미지. 한화시스템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