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디엠씨미디어, LG유플러스와 통합데이터 제휴MOU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디엠씨미디어, LG유플러스와 통합데이터 제휴MOU
DMC미디어가 LG유플러스와 어드레서블TV 광고상품 활성화를 위한 데이터 제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DMC미디어 제공]

디지털마케팅 전문기업 ㈜디엠씨미디어(대표 이준희)는 LG유플러스와 광고상품 활성화를 위한 데이터 제휴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지난 21일 디엠씨미디어 이준희 대표와 김태훈 LG유플러스 광고사업단장(상무) 등 주요 인사가 참석한 가운데 서울 강남 디엠씨미디어 사옥에서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MOU체결을 통해 양사는 LG유플러스의 어드레서블 TV를 포함한 광고상품이 디엠씨미디어의 유저 행동데이터를 기반으로 보다 활발히 제공될 수 있도록협력에 나선다.

디엠씨미디어 이준희 대표는 "당사는 그간, 방대한 유저 데이터를 분석하고 연결하여 그 이면에 대한 정보를 도출하고 활용하는 데에 역량을 쌓아 왔다"며 "이러한 데이터 통합관리와 분석 능력을 적극 활용해 앞으로도 LG유플러스의 든든한 파트너가 되겠다"고 말했다.


LG유플러스 김태훈 단장은 "디엠씨미디어와의 데이터 제휴로 당사의 통신 플랫폼이 더욱 효과적인 광고매체로 자리매김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디지털 유저 행동 기반의 리타기팅과 유사고객 타기팅을 통해 광고주와 고객 모두에게 만족을 드리는 사업자로 성장하겠다"고 전했다.
어드레서블TV 광고는 TV를 시청하는 가구의 관심사와 특성에 맞게 가구별로 각기 다르게 송출되는 맞춤 광고이다. 기존에는 IPTV사의 데이터만을 활용한 타기팅이 진행되어 왔으나, 이번 협약으로 인해 한층 고도화되고 효율성 높은 광고상품으로 진화할 것으로 예상된다. 모바일이라는 디지털 기기와 TV의 이종 간 데이터 통합을 통해, 디지털 유저 행동데이터가 어드레서블TV 광고 타기팅에 적용되는 것이 가능해지기 때문이다.

이로써 양사는 DMC미디어의 유저 행동패턴 분석 역량과 LG유플러스가 통신사로서 보유한 모바일 및 IPTV 플랫폼을 활용하여, LG유플러스의 광고주에게는 최적화된 유효 타깃층을, 시청자에게는 연관성 높은 초개인화 광고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김대성기자 kdsung@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