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내년말 코스피 2800 예상… 반도체·자동차·통신 주목"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은 2.3% 제시
골드만삭스가 내년 12월 코스피 지수가 2800선까지 상승할 것이라는 전망을 내놨다. 내년 실질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은 2.3%로 제시했다.

21일 골드만삭스는 '2024년 한국 증시 전망: 강한 실적회복과 낮은 밸류에이션에 따른 비중확대 유지' 보고서를 발간하고 이같이 밝혔다.

골드만삭스는 내년 코스피가 2800선 이상에 도달할 수 있다는 전망을 내놓으며, 투자의견은 '비중확대'(Overweight)를 유지했다.

골드만삭스는 "2022년 말 코스피는 향후 12개월 선행 주가순자산비율(PBR)이 저점이었던 0.78배로 거래됐는데, 최근 코스피의 PBR이 이에 근접한 0.83배로 하락해 상당히 매력적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이어 "한국 상장사들의 내년 주당순이익(EPS) 성장률은 54%로 반등하고, 2025년에는 20% 추가 성장이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내년 비중확대 투자의견의 업종으로는 기술 하드웨어 및 반도체, 인터넷 미디어 및 엔터테인먼트, 자동차 및 부품, 헬스케어, 통신 등을 제시했다.

내년 아시아·태평양지역 GDP 성장률은 둔화가 예상되지만, 한국은 반도체 업황 회복과 인공지능(AI) 관련 수요 증대에 따른 기술 부문 수출, 내수 파급효과 증진 등에 힘입어 내년에 시장 전망치(컨센서스)보다 높은 2.3%의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이 전망된다는 설명이다.


내년 수출과 수입은 각각 5.2%와 4.5% 성장을 예상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내년 1분기 3.2%에서 4분기 2.4%로 차츰 낮아지고, 원·달러 환율은 내년 1분기 1312원에서 4분기 1251원으로 점진적 하락세를 보일 전망이다.

기준금리의 경우 내년 1분기 3.50%에서 2분기 및 3분기 3.25%를 거쳐 4분기에는 3.00%까지 단계적으로 인하될 것으로 내다봤다.

신하연기자 summer@dt.co.kr

"내년말 코스피 2800 예상… 반도체·자동차·통신 주목"
골드만삭스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