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여러분이 원자력 분야 글로벌 강소기업"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원자력연, 뉴케어 등 5개사 '코어 기업' 선정
기술지원, 인력파견, 투자유치 등 다각적 지원
한국원자력연구원(KAERI)은 올해 원자력 분야 유망 중소기업을 'KAERI 코어 기업'으로 선정하고,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집중 육성한다고 21일 밝혔다.

선정된 기업은 뉴케어, 아크론에코, 코네스, 한빛레이저, 해븐코리아 등 5개사다.

KAERI 코어 기업은 원자력연이 성장 가능성이 높은 소수의 기업을 육성하기 위해 2021년 처음 도입됐다. 기업 규모와 수익성, 안정성 등 재무지표뿐 아니라 연구원과 협력 정도, 기술 경쟁력, 글로벌 성장 가능성 등을 종합 평가해 280여 개의 연구원 패밀리 기업 중 선정한다.

2021년 3개 기업을 시작으로 지난해 5개사, 올해 5개사 등을 선정했고, 최대 25개사로 늘려 나갈 계획이다.

선정된 기업에는 코어기업 육성지원사업, 기술지원사업, 정부·연구개발특구 중대형 과제 연계, 인력 파견, 투자 유치, 시설·장비 활용 등 다각적인 지원을 통해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육성된다.

뉴케어는 2008년 설립된 방사선 계측장비·우주자원 탐사 장비 개발 기업으로, 연구원의 기술이전을 받아 방사선을 활용한 석유화학산업의 공정 설비 건전성 진단 등을 수행하고 있다. 특히 지난해 발사된 우리나라 첫 달 탐사선 '다누리호'에 탑재된 달 자원 탐사 장비를 설계·제작했고, 미국 주도의 유인 우주 프로젝트인 '아르테미스 2·3'에 필요한 탐사장비를 개발하고 있다.

2021년 설립된 아크론에코는 원전 정비 시 방사능 제거에 필수적인 초음파 화학제염 설비를 국내 최초로 개발해 두산에너빌리티에 공급하는 등 방사능 제염 분에서 두드러진 성과를 내고 있다. 폐플라스틱을 분해해 자원화하는 소형 열분해 장치를 개발해 고분자 처리기술 전문기업으로도 활약하고 있다.

코네스는 사용후핵연료 저장·운반·처분 분야를 선도하고 있으며, 한빛레이저는 1997년 설립된 산업용 레이저 전문기업으로 내년 1월 코스닥 상장 예정이다. 해븐코리아는 라돈 차단 조성물 특허기술을 연구원으로부터 이전받아 올해 연구소기업으로 출범한 고분자 복합재료 가공 전문기업이다.

주한규 원자력연 원장은 "연구원의 코어 기업들이 수 년 내 가시적 성과를 창출해 명실공히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원자력연은 이날 대전 본원에서 코어기업 5개사 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지정패 수여식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준기기자 bongchu@dt.co.kr
"여러분이 원자력 분야 글로벌 강소기업"
주한규 한국원자력연구원장(왼쪽 네번째)은 21일 대전 본원에서 'KAERI 코어 기업'에 선정된 5개사에 대한 지정패 수여식과 간담회를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원자력연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