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LGU+, 호주 이민자 삶 다룬 BBC 드라마 VOD 독점 공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LGU+, 호주 이민자 삶 다룬 BBC 드라마 VOD 독점 공개
텐 파운드의 꿈 포스터. 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는 영국 BBC의 인기 드라마 '텐 파운드의 꿈' VOD(주문형비디오)를 국내 시청자들에게 최초로 제공한다고 21일 밝혔다.

6부작으로 구성된 텐 파운드의 꿈은 지난 5~6월 영국 지상파방송채널 BBC One과 호주 OTT 서비스 '스탠'을 통해 선보인 드라마 시리즈다. 첫 방송에서 34%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몬테카를로 텔레비전 페스티벌에서는 '최고 시리즈 상'과 남우주연상을 수상하며 작품성도 인정 받았다.

텐 파운드의 꿈은 제2차 세계대전 종전 직후인 1950년대 전쟁의 상흔이 남은 암울한 영국을 떠나 호주로 향한 이민자들의 이야기다.


국내 시청자들에게 처음 선보이는 텐 파운드의 꿈은 LG유플러스의 IPTV 서비스 'U+tv', 'U+모바일tv', 'U+영화월정액'을 통해 23일부터 시청할 수 있다.
이건영 LG유플러스 홈미디어트라이브장(상무)은 "LG유플러스는 국내에 잘 알려지지 않은 다양한 드라마·영화를 발굴해 U+tv 시청자들과 콘텐츠 마니아를 위한 볼거리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김나인기자 silkni@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