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메이크샵, 딥픽셀과 손잡고 `가상피팅` 선봬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커넥트웨이브의 전자상거래 통합 솔루션 메이크샵은 가상피팅 솔루션 스타일 증강현실(AR) 전문기업인 딥픽셀과 가상피팅(Virtual Fitting)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가상피팅은 소비자가 가상으로 의류, 신발, 모자 등 다양한 상품을 적용해 볼 수 있는 기술이다. 시장조사업체 마켓앤마켓에 따르면 전세계 가상 피팅 시장 규모는 매년 평균 21%씩 성장해 2024년에는 76억달러(한화 약 10조원)까지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사는 딥픽셀의 기술력과 창의성을 강조한 메이크샵의 AR 커머스에 집중한다. 가상 착용을 통한 소비자들의 선택 폭을 넓히고, 구매과정의 편의성도 강화할 예정이다.

특히 관련 서비스를 MLB 공식 파트너인 미국의 모자 브랜드 뉴에라와 테스트 진행했으며 여성 슈즈 전문 브랜드 사뿐, 분홍코끼리와도 온·오프라인으로 가상피팅 이벤트를 준비하고 있다. 또 앞으로 메이크샵은 가상 피팅 기술을 메이크샵 전 상점으로 확대해 쇼핑몰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는 전략이다.


김상혁 메이크샵 사업대표는 "가상 피팅 솔루션 기술로 주목받고 있는 딥픽셀과 협력을 통해 메이크샵 플랫폼은 한 단계 더 고도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딥픽셀은 시각 지능을 연구하고 있는 딥·테크 스타트업으로, 현재 가상 피팅 솔루션 스타일AR을 개발해 서비스하고 있다. 스타일AR은 QR(또는 링크)를 통해 고객들이 번거로운 앱 설치 없이 스마트폰에 내장된 웹 브라우저를 이용해서 온·오프라인 어디서나 쉽게 AR 라이브 피팅을 할 수 있다.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메이크샵, 딥픽셀과 손잡고 `가상피팅` 선봬
지난 17일 서울 여의도 커넥트웨이브 대회의실에서 진행된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김상혁 메이크샵 사업대표(왼쪽)와 이제훈 딥픽셀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메이크샵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