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오전에 3/6 시간은 몇 분인가"…초교 3학년 시험에 `킬러 문항` 등장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오전에 3/6 시간은 몇 분인가"…초교 3학년 시험에 `킬러 문항` 등장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경기도 안양의 한 초등학교 교사가 낸 수학 시험문제가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 논란이 되고 있다.

17일 각종 커뮤니티에는 '초등학교 논란의 수학 문제'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 A씨는 "안양 지역 초3 문제다. 정답이 7시간이라고 하는데, 아무리 생각해도 이해가 안된다"며 "아이가 1시간 30분이라고 기재했는데, 선생님은 7시간이 맞다며 오답 노트를 만들어오라고 했다. 아이에게 뭐라고 설명을 해줘야할 지 모르겠다"고 말하며 문제를 공개했다.

공개된 문제는 '준희는 오전에 3/6시간, 오후에 1시간 동안 책을 읽었습니다. 준희가 책을 읽은 시간은 모두 몇 시간 몇 분인지 구해보세요'였다.

교사는 '하루(24시간) 중 오전(0시~12시간)의 3/6시간을 구하라'는 의도로 문제를 낸 것으로 보인다. 하루 중 오전 12시간의 절반(3/6=1/2))에 해당하는 6시간과 오후 1시간을 더하면 교사가 말한 7시간이 되기 때문이다.

다만 '오전에 3/6시간'을 '오전 중에 30분(3/6=1/2시간)'으로 해석할 경우 정답은 1시간 30분이 된다.

문제를 접한 누리꾼들은 "교사 주장대로라면 오전'의'가 맞지 않냐", "무작정 오답노트를 만들어오라고 할 게 아닌 것 같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미선기자 already@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