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복지센터 사실상 `셧다운`…행정전산망 마비에 시민들 불편 잇따라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복지센터 사실상 `셧다운`…행정전산망 마비에 시민들 불편 잇따라
오산시청 여권민원실. 연합뉴스

전국 지방자치단체 공무원들이 사용하는 행전전산망인 '새올'에서 인증 문제 등에 오류가 생기며 현장 민원 업무가 17일 오전 내내 사실상 마비 상태였다가 오후부터 순차적으로 복구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공무원 행전전산망인 새올에서 오류가 생기면서 행정복지센터 민원업무 처리 등이 지연되고 있다.

이로인해 이날 오전 행정복지센터 등을 찾은 시민들은 주민등록등본, 주민등록초본, 인감증명 등 발금 민원 등을 처리하지 못하고 돌아간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부동산 업무 등을 보기 위한 시민들의 피해도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일부 복지센터의 경우 민원인들의 연락처를 받아놓고 전산이 복구되는대로 이를 알리는 문자 메시지를 보내는 등 수습에 나서고 있다.

피해가 접수된 지역은 서울 노원, 서울 마포, 인천, 경기 화성, 경기 평택, 경기 오산, 전남 광주 등으로, 사실상 전국적으로 이같은 피해 사례가 이어지고 있는 상황이다.


여기에 전자 정부 서비스 정부24 애플리케이션의 일부 서비스도 작동이 원활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지면서 시민들의 불편은 한동안 지속될 전망이다. 애플리케이션 역시 시스템 오류의 영향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전산시스템을 관리하는 국가정보자원관리원은 이날 낮 12시20분 행정전산망 전산 오류를 일부 복구하고 정확한 원인을 찾고 있다.

행정안전부 측은 정확한 원인은 파악 중이나 서버 문제인 것으로 추측한다고 밝혔다.

이상현기자 ishsy@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