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현대차, 교통사고 피해 유자녀에 1억 후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현대자동차는 지난 14일 서울 영동대로 사옥 온택트 그라운드에서 '교통사고 피해 유자녀 자산형성 사업 후원금 전달식'을 가졌다고 15일 밝혔다.

이날 전달식에는 남원오 현대차 국내지원사업부장, 장찬옥 한국교통안전공단 교통안전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현대차가 후원한 1억원은 정부지원금과 유자녀 본인 납입금을 합쳐 연간 총 3억원의 자산형성 사업 기금 조성에 활용될 예정이다.

자산형성 사업 기금의 운영은 교통사고 피해자 지원을 목적으로 설립된 희망VORA 봉사단을 통해 매월 일정 금액을 유자녀들에게 전달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연간 119명 유자녀들의 교육비, 취업자금 등으로 사용된다.

현대차는 지난해에도 한국교통안전공단과 '오늘도 안전운전' 캠페인을 실시하고, 1억원을 모금해 교통사고 유자녀의 경제적 자립 지원을 돕는 자산형성 사업 기금으로 활용한 바 있다.

장우진기자 jwj17@dt.co.kr



현대차, 교통사고 피해 유자녀에 1억 후원
김영준(왼쪽부터) 희망VORA 봉사단 사무국장, 남원오 현대차 국내지원사업부장, 장찬옥 한국교통안전공단 교통안전본부장이 지난 14일 현ㄷ차 서울 영동대로 사옥 온택트 그라운드에서 '교통사고 피해 유자녀 자산형성 사업 후원금 전달식'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현대차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