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10월, 수도권서 아파트 2만가구 입주…9월의 2배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10월, 수도권서 아파트 2만가구 입주…9월의 2배
<직방 제공>

다음 달 전국에서 아파트 입주 물량이 3만3000여가구에 이를 전망이다. 수도권에서만 2만여 가구가 집들이를 준비하고 있다.

25일 직방에 따르면 10월 전국 아파트 입주 물량은 3만3375가구(임대·연립 제외, 총가구 수 30가구 이상 아파트 포함)로 집계됐다. 이는 전월(2만4152가구)보다 38%가량 늘어난 것이다.

특히 수도권에서 1만9577가구가 입주해, 전월(9121가구)보다 2배 이상 입주 물량이 증가했다.

경기에서는 10월 1만174가구가 입주하고, 인천은 7515가구가 집들이에 나선다. 서울에서는 1888가구가 입주한다.


비수도권에서는 1만3798가구가 입주해, 전월 대비 8%가량 물량이 줄었다. 이는 당초 10월 입주 예정이었던 대규모 단지들의 입주 일정이 내년 이후로 변경되면서 물량 감소에 영향을 준 것이다.
비수도권에서는 대구(6267가구) 입주 물량이 가장 많고, 충남(1643가구), 부산(1313가구) 등에서도 집들이가 예정돼있다.

직방 관계자는 "전국적으로 작년 말보다 개선된 아파트 매매시장의 흐름이 이어질 것으로 보이고, 당분간 아파트 입주율도 오를 것으로 기대된다"면서도 "지방은 이제 막 반등 조짐이 나타나고 있고 미분양 리스크 등 잠재적 불안 요인이 있어 아직 지켜봐야 한다"고 말했다. 박순원기자 ssun@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