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무신사 대구 동성로 매장에 사흘간 2.8만명 방문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무신사 캐주얼웨어 브랜드 무신사 스탠다드는 지난 22일 문을 연 대구 동성로 플래그십 매장에 사흘간 2만8000명이 방문했다고 25일 밝혔다.

무신사에 따르면 오픈 첫날인 지난 22일 공식 개장 시간을 앞둔 이른 아침부터 매장 건물 주변에 긴 대기 줄이 이어졌다.

개장 이후 사흘간 매장 방문 고객은 2만8000명, 누적 매출은 3억8000만원을 각각 기록했다. 날씨가 선선해지면서 블레이저, 니트, 가죽 재킷, 코트 등 가을·겨울(FW) 신상품 매출이 높았다.

동성로 매장은 무신사 스탠다드 오프라인 3호점이자 서울 이외 지역 첫 매장이다. 번화가에 자리 잡은 영스퀘어 건물 지상 3층부터 지하 2층까지 총 5개 층에 공간 면적은 약 1765㎡(534평)다. 무신사 오프라인 매장 중 가장 크다.

무신사 스탠다드 관계자는 "대구에 처음 진출한 무신사 스탠다드에 대한 고객의 높은 관심과 애정을 확인했다"며 "서울 외 지역에도 오프라인 매장을 지속해 늘려 고객과의 접점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무신사 대구 동성로 매장에 사흘간 2.8만명 방문
지난 22일 대구 동성로에 문을 연 무신사 스탠다드 플래그십 매장 전경. 무신사 스탠다드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