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리얼리티쇼로 재탄생한 `오징어 게임` 11월 공개된다…456만달러 쟁탈전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넷플릭스, 예고편과 함께 일정 발표
넷플릭스의 한국물 시리즈 '오징어 게임'을 본떠서 만든 리얼리티쇼가 오는 11월 공개된다.

넷플릭스는 22일(현지시간) 웹사이트에 리얼리티쇼 '오징어 게임: 더 챌린지'(Squid Game: The Challenge)를 오는 11월 22일 공개한다고 밝혔다.

넷플릭스는 "한국 (드라마) 시리즈를 역대 최대 규모의 리얼리티 경쟁으로 변형한 '오징어 게임: 더 챌린지'가 올가을에 나온다"고 밝혔다.

이어 "'오징어 게임'의 리얼리티 버전은 생사가 걸린 문제는 아니지만, 456명의 참가자가 리얼리티 TV쇼 역사상 가장 큰 상금인 456만달러(약 61억원)를 놓고 경쟁하게 된다"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일련의 게임에서 참가자들은 기회주의적인 동맹과 냉혹한 전략, 배신 등 승리를 위해 어디까지 갈 수 있는지 자신에게 묻게 된다"고 설명했다.

함께 공개된 예고편에는 현금으로 가득 찬 대형 돼지 저금통의 모습을 시작으로 드라마 '오징어 게임'에 나온 것과 같은 세트장과 진행 요원이 등장한다.

한 참가자는 "456만 달러? 사람들은 훨씬 적은 돈을 위해 훨씬 더 나쁜 짓을 한다"고 말한다.

드라마 속 게임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에 등장한 인형 '영희'와 그를 향해 돌진하는 참가자들의 모습도 등장한다.

10개 에피소드로 구성된 이 리얼리티쇼는 미국의 인기 게임 쇼 '더 트레이터스'(The Traitors)를 제작한 스튜디오 램버트 등이 제작했다.

지난 겨울 영국에서 이 쇼를 촬영하는 동안 기습 한파가 몰아쳐 촬영 도중 일부 참가자들이 저체온증과 피로를 호소하며 쓰러지는 등의 돌발 상황이 발생해 논란이 있었다고 미 매체들이 전했다.

미 연예매체 버라이어티는 쇼 참가자들이 참가비를 받지 않았다고 밝혔다. 박양수기자 yspark@dt.co.kr

리얼리티쇼로 재탄생한 `오징어 게임` 11월 공개된다…456만달러 쟁탈전
넷플릭스 '오징어 게임: 더 챌린지' 예고편 이미지. [넷플릭스 엑스(X) 게시물]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