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尹대통령 귀국, 내주 방미성과 설명할듯...한 총리 통해 시진핑에 안부 전해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윤석열 대통령이 23일 4박 6일간 미국 뉴욕 방문 일정을 모두 마치고 귀국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저녁 부인 김건희 여사와 함께 대통령 전용기인 공군 1호기 편으로 성남 서울공항에 도착했다.

공항에는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 국민의힘 김기현 대표, 윤재옥 원내대표, 김대기 대통령 비서실장, 이진복 정무수석, 오영주 외교부 2차관 등이 윤 대통령과 김 여사를 맞았다.

윤 대통령은 이 장관과 먼저 악수로 인사를 나눴고, 김 대표 등 나머지 환영객들과도 차례로 악수하며 짧은 대화를 나눴다.

윤 대통령은 감색 정장에 옅은 푸른색 계열 넥타이를 착용했으며 김 여사는 파란색 치마 정장 차림이었다.

윤 대통령은 주말 동안 산적한 정국 현안을 보고받는다.

한덕수 국무총리에 대한 야당의 해임 건의 대응 방안 등도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다음 주 초에는 국민에게 미국 방문 성과를 설명하는 기회도 가질 것으로 보인다.

한편 한덕수 국무총리는 이날 중국 항저우에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을 만나 "상호 존중, 호혜 및 공동 이익에 따라 건강하고 성숙한 한중관계를 발전해 나가기를 희망한다"면서 "윤석열 대통령의 각별한 안부를 전달한다"고 말했다.

한 총리는 "작년 인도네시아 발리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에서 한중 정상회담이 있었고, 최근 리창 총리와 윤 대통령의 회담에 이은 오늘 면담을 뜻깊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김미경기자 the13ook@dt.co.kr



尹대통령 귀국, 내주 방미성과 설명할듯...한 총리 통해 시진핑에 안부 전해
제78차 유엔 총회 참석과 세계 각국 정상들과의 양자회담 일정을 소화한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23일 성남 서울공항에 공군 1호기편으로 귀국하며 손 들어 인사하고 있다.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