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포스코퓨처엠, 광양시와 배터리소재 전문인재 육성 협약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포스코퓨처엠은 지난 21일 광양시청에서 광양시와 '지역인재 양성과 채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광양시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배터리소재 전문인력 양성 교육과정을 개설한다. 포스코퓨처엠은 양극재 광양공장에서 진행될 현장 교육 운영에 협조할 예정이다. 교육과정 수료자에 대해서는 포스코퓨처엠 입사 지원 시 혜택을 부여한다.

또 광양 지역인재 채용 확대를 위해 전문 기술인력 양성에 특화된 마이스터 고등학교인 한국항만물류고 졸업생들을 마이스터고 전형을 통해 우선 채용할 계획이다.

포스코퓨처엠은 9323억원을 투자해 지난 2022년 11월 광양 율촌산단 내 연산 9만톤 규모의 양극재공장을 종합준공했다. 지난 7월 산단 내 연산 5만2500톤 규모의 양극재공장 추가 투자를 결정했다.


이 밖에도 포스코그룹은 광양시 관내에 양극재용 리튬과 니켈, 배터리 리사이클링 사업을 영위하는 포스코필바라리튬솔루션을 비롯해 포스코리튬솔루션, 포스코HY클린메탈 등 밸류체인 전체를 아우르는 배터리소재 콤플렉스를 구축했다.
김준형 포스코퓨처엠 사장은 "글로벌 성장을 지속하고 있는 배터리소재 사업을 뒷받침할 인재 육성과 채용은 매우 시급한 과제"라며 "회사의 미래 성장을 함께할 우수인재 양성에 광양시와 적극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박한나기자 park27@dt.co.kr

포스코퓨처엠, 광양시와 배터리소재 전문인재 육성 협약
김준형(오른쪽부터) 포스코퓨처엠 사장과 정인화 광양시장이 지난 21일 광양시청에서 '지역인재 양성과 채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포스코퓨처엠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