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LGU+ `유독`, 모바일보안 특화 `맥아피 프라이버시가드` 단독 출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LGU+ `유독`, 모바일보안 특화 `맥아피 프라이버시가드` 단독 출시
LGU+ 모델이 '맥아피 프라이버시 가드' 솔루션을 소개하고 있는 모습. LGU+ 제공

LG유플러스는 소비자 보안 솔루션 전문기업 맥아피(McAfee)가 만든 스마트폰 보안상품 '맥아피 프라이버시 가드'를 자사 구독서비스 플랫폼 '유독'에 단독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맥아피 프라이버시 가드'는 바이러스나 랜섬웨어 등 급증하는 보안위협으로부터 안전한 디지털 라이프를 돕는 신상품이다. '유독'에서 매월 3900원을 지불하고 이 서비스를 구독하면 개인정보 모니터링 및 알림, 안티바이러스, 보안 VPN(가상사설망) 등 특화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맥아피 연간 구독상품(6만원) 대비 월 1100원 저렴한 수준이며, 스마트폰·태블릿PC·노트북 등 다양한 종류의 디바이스 3대에서 서비스를 이용 가능하다.

한편 '유독'은 OTT·뮤직, 도서·아티클, 단기렌탈 등 13개 카테고리 149개 상품을 갖췄다. 여러 상품을 함께 구독하면 최대 31% 할인된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는 '유독 꿀조합' 혜택도 제공한다. 오는 10월 9일까지 구매후기 작성 고객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아이폰15 프로 128GB(1명)와 메가MGC커피 아메리카노(전원)를 비롯한 다양한 경품을 증정하는 '리뷰쓰고 선물받자' 이벤트도 진행하고 있다. 최근 3개월 이내 '유독'에서 상품을 구독한 고객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안병경 LG유플러스 구독사업담당은 "LG유플러스의 구독 플랫폼 유독을 통해 글로벌 보안 리더 맥아피의 전용 상품을 제공할 수 있어 뜻깊다"며 "앞으로도 고객이 꼭 원하는 특화상품을 운영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송한진 맥아피코리아 지사장은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모바일 환경을 목표로 한 사이버보안위협들이 그 어느 때보다 급격히 증가하고 있다"며 "소비자들은 온라인 환경에서 발생할 수 있는 잠재적인 위험으로부터 아무 걱정 없이 온라인 상거래, 은행업무, 소셜미디어, 웹브라우징 등을 즐길 수 있어야 하며, '맥아피 프라이버시 가드'는 LG유플러스 고객이 안심하고 온라인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팽동현기자 dhp@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