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노삼석·조현민 한진 사장, 추석 맞아 택배 터미널 현장 점검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노삼석·조현민 한진 사장, 추석 맞아 택배 터미널 현장 점검
지난 18일 동서울허브터미널 현장에서 노삼석(앞줄 왼쪽 세번째)한진 대표이사 사장과 조현민(앞줄 왼쪽 네번째) 사장이 관계자들과 함께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한진 제공

한진은 지난 18일 노삼석 대표이사 사장과 조현민 사장이 추석을 앞두고 동서울허브터미널 등 택배 사업장을 돌아보고 원활한 물동량 처리를 위한 현장 상황을 집중 점검했다고 20일 밝혔다.

동서울허브터미널은 서울 장지동 복합물류단지 내에 위치한 주요 택배 터미널 가운데 하나로, 특수기에는 하루 평균 75만건의 택배 물동량을 처리하는 대규모 시설이다.

노삼석, 조현민 사장은 이날 상·하차 분류시설을 비롯해 소형 소터기, 자동스캐너 등 다양한 분류시설을 들여다보고 통제실 근무 상황, 현장 종사자 편의시설 등 작업장을 살폈다. 또 현장 종사자들에게 간식과 음료 등 격려품을 전달하며 노고를 격려하면서 안전을 최우선으로 꼽으며 충분한 휴식을 당부했다.


한진 관계자는 "현장 경영에 지속 힘을 쏟고 있는 가운데 안정적 추석 특수기 배송 수행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한진은 지난 15일부터 오는 10월 6일까지를 추석 성수기 특별 운영기간으로 정하고 선물 배송을 위한 비상 운영에 나섰다.이상현기자 ishsy@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