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전세계 어디든 내 카드 위치 체크... 시니어·자녀 케어까지 활용 가능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국민카드·삼성전자·아멕스 맞손
전세계 어디든 내 카드 위치 체크... 시니어·자녀 케어까지 활용 가능
KB국민카드 IoT카드 플레이트 예시(왼쪽) 및 스마트싱스 IoT카드 위치 확인 서비스 구동 화면 예시. [사진=KB국민카드]

KB국민카드는 삼성전자, 아메리칸 익스프렉스(이하 아멕스)와 19일 'IoT(사물인터넷)카드(사진)' 출시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3사는 삼성 '스마트싱스 파인드(SmartThings Find)'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신용카드 위치 확인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스마트싱스 파인드는 삼성전자의 IoT 플랫폼이다. 스마트폰과 태블릿, 웨어러블 등 다양한 종류의 삼성 갤럭시 기기들을 전 세계 어디서든 빠르게 찾을 수 있는 위치 관리 플랫폼이다.

이번 협력을 통해 국민카드는 삼성전자 갤럭시폰 전용 스마트싱스 파인드 플랫폼에 자체 개발한 '저전력 블루투스 기능(BLE, Bluetooth Low Energy)'이 들어간 신용카드를 연동해 위치 확인 서비스를 고객들에게 제공한다.


또한 IoT카드는 신용카드 결제 등 용도 외 저전력 블루투스 기능 전자 회로기판을 물리적으로 통합해 △스마트싱스 파인드 서비스 연동을 통한 카드위치 확인 기능(약 7일간의 위치기록 포함) △카드하단 스마트버튼을 통한 무음모드 핸드폰을 벨소리 울리기로 찾기 △상호간 연결 해제 시 앱푸쉬 알림(멀어지면 알림) 등을 제공한다.
무선충전을 통해 1회성 소모품이 아닌 반복 재충전이 가능해 배터리 교환 없이 사용할 수 있다. 국민카드 관계자는 "IoT카드의 다각적인 기능 검토를 통해 카드위치 확인뿐만 아니라, 치매 등의 시니어케어, 자녀보호와 연계된 워킹맘 케어 등에도 활용할 수 있는 방안을 찾아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임성원기자 sone@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