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김재철 명예회장, 한양대 名博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동원그룹은 김재철(사진) 명예회장이 인공지능(AI) 산업 발전과 기술 인재 양성에 공헌한 공로를 인정받아 한양대에서 명예 공학박사 학위를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동원그룹은 김 명예회장이 2019년 퇴임한 이후 AI 산업 발전과 인재 양성을 위해 다방면에서 활동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 명예회장은 2020년 AI 산업 인재 양성을 위해 한국과학기술원(KAIST)에 사재 500억원을 기부한 바 있다.

또 그룹 계열사인 동원산업은 2019년 한양대에 30억원을 지원해 '한양 AI솔루션센터'를 설립했다.

이기정 한양대 총장은 "김 명예회장은 끊임없는 도전과 개척정신을 바탕으로 동원그룹을 1차, 2차, 3차 산업을 아우르는 6차 산업 기업으로 성장시킨 기업가"라며 "이에 그치지 않고 과학기술 연구 투자와 AI 기술 인재 양성을 통해 국가 경제, 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명예 공학박사 학위를 수여한다"고 말했다.

김 명예회장은 "많은 산업 인재와 지도자를 길러내며 대한민국 성장동력의 산실 역할을 해온 한양대에서 명예 공학박사 학위를 받게 돼 자랑스럽다"며 "한양대의 연구개발이 대한민국 AI 경쟁력 강화에 큰 바탕이 된다는 사명감과 자긍심을 가지고, AI 기술 발전에 선도적 역할을 해줄 것을 바란다"고 전했다.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김재철 명예회장, 한양대 名博
동원그룹은 김재철 명예회장. 동원그룹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